초아칼럼

페이지 정보

본문

제목 감독 없는 싸움.
 

비지무수 흉(比之无首 凶)

경쟁의 세계에서 감독이 없으면 흉하다.


현대는 무한경쟁의 시대이다. 주역에서는 경쟁에서 승리하는 법을 몇 가지로 구분하여 가르쳤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세상을 살면서 감독 없는 경쟁의 불리함을 설명하였고 훌륭한 한분이라도 사부로 모시어 생의 조언을 들어가면서 살아가야 한다고 주역에서 역설하였다.


권투선수

나는 어린 시절 권투회관에서 운동을 한 적이 있었다. 약 일 년을 넘게 다니니 경상남도 체육회에서 아마추어 소년 권투 시합이 있었다. 사범님이 나를 출전해야 한다고 반 강제적으로 지목하였다. 그래서 약 보름동안 심하게 훈련을 시켰고 스파링도 매일 하였다. 지금 생각하면 소규모 지역 소년체전이다. 나는 시합 때문인지 밥맛도 없고 자주 잠도 설쳤다. 그리고 부모님이 이 사실을 알까 엄청 두려워했다. 부모님이 아시면 다니던 권투회관은 물론 시합도 못나가게 될 것은 눈에 보이는 일이기 때문이다. 내가 운동을 하게 된 동기는 친구들에게 지기 싫었기 때문이다. 소년시절에는 싸움 잘하는 친구는 모두에게 무척이나 부러움을 받기에 시작되었을 것이다.


우리는 출전하는 세 명의 선수가 구덕운동장에 갔다. 지금 같으면 실내에서 조명을 받고 좋은 시설에서 운동을 하겠지만 그때에는 난장이다. 운동장에 임시 링을 만들어 놓고 몇 사람의 VIP손님과 심사위원을 위하여 의자를 만들어 놓았을 뿐 모두들 서서 경기를 관전한다. 그것도 누구나 입장하여 구경하는 열린 공간이다.


나는 도착하여 시합복으로 갈아입으라 한다. 장소가 없어서 링의 한 귀퉁이에서 팬티를 벗고 아래옷을 갈아입으니 구경 온 사람들이 와~ 하면서 웃는다. 지금 생각하면 60년대의 사회의 형편이 정말 어려웠던 모양이다. 그래도 어린 시절이라 창피함도 모르고 시합에 임했다. 첫 번째는 무사히 이겼다. 사범은 두 번째만 통과하면 준결승전에 나간다고 했다. 그날은 운이 좋았는지 좋은 시합으로 무사히 경기를 마쳤다.


어제같이 관중에게 웃음거리가 되지 않으려고 둘째 날은 시합용 팬티를 미리 입고 바지를 입었다. 그리고 운동장에 도착하니 선배가 먼저 와서 오늘은 사범님이 집에 급한 일이 생겨서 오질 못한다고 했다. 그러니 코치없는 시합을 하라고 하였다. 나는 오히려 잘 된 일이라 생각이 들었다. 뒤에서 잘 들리지도 않는 말로 고함을 치고 일회전을 마치고 나면 시키는 대로 안한다고 다그치는 그가 정말 싫었다. 그리고 시간에 되어서 나는 링 위로 올랐다.


그런데 이상한 일이다. 그렇게 뒤에서 떠들던 감독의 고함소리가 없으니 무언가 두렵고 자신이 없다. 뒤에서 떠들어 대든 고함소리의 소중함을 없으니 알 것 같았다. 일회전이 끝나고 이회전이 되었다. 시작하자 말자 나의 턱을 무었인지 육중한 망치가 가격하는 것이 감지  되었다. 그리고는 링의 메트가 천천히 하늘로 오라 오는 것이 보였다. 어렵프시 들리는 심판의 원, 투, 쓰리하는 카운터 소리가 약 40 수년이 지난 지금도 귀전에 들리는 것을 간혹 느낀다.


모든 경쟁에는 지도자가 있어야 한다. 감독 없는 경기는 이기는 것이 힘 든다. 우린 무한경쟁 시대에 살고 있다. 우리는 과연 어려운 일이 닥쳤을 때 조언을 들을 수 있는 사부님은 있는지,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나를 위해주는 진실한 친구는 있는지를 생각해 보아야 할 일이다.


주역은 이야기한다. 나의 뒤편에서 나의 길을 가르쳐줄 지도자가 없으면 경쟁에서 이길 수가 없다고... 조언을 해주는 분을 모시는 것이 삶의 지혜이라고 주역은 우리에게 가르친다.




무수(无首) - 머리가 없다. 지도자가 없다. 감독이 없다.

댓글목록

profile_image

화곡님의 댓글

화곡 작성일

헉!!! 초아선생님께서 권투를~~~

초아선생님께서 권투를 하셨다는것에 정말 놀랐습니다.
저도 세계참피언이 되어서 부와 명예를 얻으려고
프로선수생활을 5년동안 정말 열심히 운동을 하였습니다.

낮에는 일하고 밤에는 권투하고 여자친구,술,담배를 전혀 하지않고
체육관 링에서 먹고자고를  한3년동안 해서 신인왕전준결승!
주니어 패더급 랭킹2위로 한국타이틀매치를 도전해서 
판정패하고 군대를 가게 되었습니다.

군대를 갔다와서 운동에 대한 미련이 엄청 남아있었으나
제가 운동하면서 직장을 다니던 회사의 존경하는 사장님의
말씀에 글러브를 과감히 벗었습니다.

" 권투는 이제는 사양스포츠이니 그만하고 너의 그 열정과 투지를
  일하는데 나한테 사업을 배워서 네가 이루고자하는 부와명예를
  쟁취 해라"

정말 그때 사장님의  말슴을 안듣고 지금도 운동을 하였으면
어덯게 되었을가 생각하니 조금은 아찔합니다.


초아선생님의 말씀처럼 무슨일을 하던 휼륭한 스승님이 계신다는것
얼마나 중요한지 항상 느끼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항상 좋은글 그리고 생각할수 잇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누구를 만나고 누구와 노느냐에 따라서 인생이 바귄다"

profile_image

星沅님의 댓글

星沅 작성일

선생님 글을 읽을 때마다 제 삶을 돌아보고, 제 자신을 깊이 들여다 볼 수 있어 늘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선생님은 제 마음의 깊은 곳을 파고 드셨습니다. 제 나이 이제 40 초반. 10대와 20대의 혈기가 지나쳐 다소 방황도하고, 삶의 중요한 결정을 스스럼없이 내리고 후회하기를 여러차례 거듭하며, 이제는 좀더 낳아지겠지, 또 다시 기회가 주어지겠지 하며 스스로를 위안하며 나태하게 지내왔습니다.

 삶을 먼저 산 선배들의 경험과 지혜를 무시하고, 그 분들로부터 전혀 귀기울여 듣지 않고, 겉으로만 인정하고 속에는 만용과 거만으로 제 주장만 되새겼던 지난 시간들이 무척 안타깝기만 합니다.

마음속에 사부님을 모시고도 그 분께 더 가까이 가지 못하는 용기부족도 안타깝습니다. 제 정성이 모자라고, 제 스스로 절박함이 없기 때문이겠지요. 더 낳은 삶을 개척하는데 선생님의 좋은 말씀 귀담아 듣겠습니다.

比之无首 凶. 마음 깊이 새기겠습니다.

profile_image

천일신검님의 댓글

천일신검 작성일

선생님께서 지으신 주역강의 중에서 제일 그리고 처음으로 마음에 와 닿았던 말씀입니다. 저의 부족함을 깨우쳐 주신 것 감사드립니다.

profile_image

초아 서대원님의 댓글

초아 서대원 작성일

"화곡선생!"
그대는 내가 일생을 통해 본 많은 사람중에 상재(商才)가 제일 뛰어난 인물입니다. 그댄 본인의 품성은 어느 누구와도 견줄수 없을 정도로 큰 인물이지만 세상이 그댈 고생 시킬 것 입니다. 왜냐하면 출생의 환경이 화곡을 누루기 때문입니다. 조금씩 환경을 조성해 나가면서 세상이 그대를 받아주는 순간까지 기다려야 합니다. 그리고 그 때를 잘 측정해야 합니다. 꾸준히 일하면서 내가 무얼 가지고 성공해야 할 것인지가 하늘이 그대에게 준 화두일 것입니다.

profile_image

초아 서대원님의 댓글

초아 서대원 작성일

"은하수 같은 남자 성원!"
항상 자신을 찾으려는 노력이 넘 아름답습니다. 그리고 정직한 것이 그대의 장점입니다. 그대 星沅이라는 호를 쓰면 엔젠가 때를 얻을 것을 나는 약속합니다.

profile_image

초아 서대원님의 댓글

초아 서대원 작성일

천일신검님!
주역은 저 자신이 잘 풀이하지 못해서이지 우리에게 더 많은 지혜를 줍니다. 나는 60살이 다 되어서 깨달아서 쓰질 못하는 것이 한입니다. 설령 젊어서 알았다 하더라도 지금과 같겠지만 한번의 도전은 있을 것인데 하는 생각이 듭니다. 부디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을 인식하고 때가 오면 공간의 이동을 ... 그리고 뜻을 이루십시요.

profile_image

조현님의 댓글

조현 작성일

더이상 사기 ㄱㅔ임장에 가지마세요!!!
요즘 성행하는 불(법)ㄱㅔ임장에서는 고첨단 기술장비로 여러분들을 속이고
있습니다. ㄱㅔ임장에 가본적이 있는 분들은 아마 알것입니다. ㄱㅔ임장에서
돈 딴사람은 없습니다.100%모두 돈잃고 나옵니다. 아니면 경찰에 단속당하기 일수입니다. 『 www.ZPA77.com

운수나빠서일까요?아니면 기술이 부족하여서 일까요?
그건 고첨단기술장비로 여러분들을 속이고 있기에 여러분들은 100% 돈잃고 마는것입니다. 『 www.ZPA77.com

혹 돈따시더라도 그건 여러분들에게 던지는 덫밥일뿐 입니다.
그러니 인젠 더이상 불(법)(사)기ㄱㅔ임장에 가지마세요.
제가 아시는 지인들도 사기ㄱㅔ임에 걸려 많은돈을 사기당했어요.
그분들은 아마 전국 ㄱㅔ임장을 모두 다녀 봤을꺼에요.
전국 95%ㄱㅔ임장에서 여러가지수법으로 사기치더래요.
그러하니 여러분들도 더이상 그들한테 속지 마세요.
요즘 그분은 큰부자 됬어요. 어떻게 많은 돈 벌었냐구요?
한 1년전부터 불법ㄱㅔ임장에 안다니쎴어요.지금 인터넷으로 놀음하시는데 엄청땄어요『 www.ZPA77.com

완전 대박났죠.지난해 여름인가 ... 3일에 2억땃어요.
믿기지 않지요.근데 사실이거든요.지금 그분은 계속 인터넷으로 합법 놀음을 하거든요.
사실 저도 몇달전부터 그분이 알려주는 싸이트에서 시간을 보내는데 괜찬터라구요. 『 www.ZPA77.com
 
합법이라 단른 싸이트와다르더라구요.한마디로 빵빵 잘터지더라구요!!
한달에 4,5백씩 나오더라구요. 최고로 2천까지
했어요. 사실 저도 인터넷을 안믿엇댓어요.지인께서 하도 믿을만하다기에
한번 시작했는데 완전 생각이 바뀌였어요.정말로 믿을만하더라구요.
여러분들도 한번 체험해보세.
www.ZPA77.com 』대한민국서민의 명의로 담보합니다.



<a href=http://ZPA77.COM><img src=http://cfile229.uf.daum.net/image/141690354E44CB4B367F26></a>


<a href=http://ZPA77.COM><img src=http://cfile202.uf.daum.net/image/167FA3534E3FF2A62E5665></a>


www.ZPA77.com 복사하셔서..주소창에 붙혀넣기 하시면 됨니다..

#홍진영 #정형돈 #바이든 #미국대통령 #트럼프 #박지선 #찬열 #엑소 #배주현 #레드벨벳 #아이린 #이건희 #이의정 #김현철정신과의사 #한국남아공 #위메프패션왕 #신림동 #국일제지 #원더투어제주항공  #시서스가루 #김희영 #베리굿다예 #코오롱생명과학 #제라늄 #최상주 #대한민국남아공 #가수이자연 #불타는청춘 #라리가승부조작  #최태원 #고질라:킹오브몬스터 #원펀맨2기8화 #위메프복권 #경기지역화폐 #효린 #효린학폭 #에뛰드하우스 #제주공항 #양현석 #효린카톡  #바른손이앤에이 #yg엔터테인먼트 #빅히트샵 #이동휘 #한정수 #아스타잔틴 #와이지엔터테인먼트 #기문둔갑 #인콘 #김해공항 #구하라 #티몬데이 #기생충 #영화기생충  #2019성년의날 #더킹영원의군주 #배지현 #계절밥상 #티몬데이 #임성근참외장아찌 #왕좌의게임시즌8 6화 #탁재훈  #버닝썬물뽕  #코로나 #환불원정대 #이효리 #박유천 #마스크 #싹쓰리 #지미유 #유재석 #제시 #눈누나나

profile_image

은지엄마님의 댓글

은지엄마 작성일

Welcome to onlinecasino website

카지노사이트 https://www.rtccasino.com/
온라인카지노 https://www.betcasino7.com/
카지노사이트 https://www.nakk2000.com/
먹튀검증 우리카지노 https://www.wooricasino119.com/
우리계열카지노 https://www.worigame007.com/
카지노사이트 https://www.gpgp.live/
카지노사이트 https://www.alivecasino007.com/
카지노사이트 https://www.wooricasino.site/
카지노사이트 https://www.oneplay99.com/
카지노사이트 https://www.tpst88.com/
우리카지노 https://save78.com/
카지노쿠폰 https://casino-coupon.mystrikingly.com/
샌즈카지노 https://www.wsws9.com/

    초아칼럼게시판
초아칼럼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날짜 조회수
55 초아컴 10-24 3251
54 초아컴 09-16 2562
53 초아 서대원 11-28 5204
52 초아 서대원 11-04 4119
51 초아 서대원 08-09 3344
50 초아 서대원 07-25 4073
49
공산주의 댓글5
초아 서대원 07-23 4139
48
이혼 댓글8
초아 서대원 07-16 6298
47 초아 서대원 07-06 5360
46 초아 서대원 07-04 4926
45 초아 서대원 07-02 3470
44 초아 서대원 06-29 2972
열람중 초아 서대원 06-26 4155
42 초아 서대원 06-24 3672
41 초아 서대원 06-13 3490

검색